K-패션 글로벌 진출에 날개... 10주년 맞은 '컨셉코리아 뉴욕' 이모저모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난 7일(현지시간) 뉴욕패션위크의 공식 프로그램으로 ‘컨셉코리아 뉴욕 F/W 2020(Concept Korea NYFW F/W 2020, 이하 컨셉코리아)’를 뉴욕 맨해튼 배릭스트리트에 위치한 스프링 스튜디오 갤러리 1(Spring Studios Gallery 1)에서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게 된 ‘컨셉코리아’는 뛰어난 역량과 탁월한 재능을 겸비한 한국 대표 디자이너의 글로벌 진출 초석을 마련하기 위해 시작됐으며, 2010년부터 뉴욕패션위크 기간 동안 시즌별 패션쇼를 진행해왔다.

지데일리

article

10주년 맞은 컨셉코리아 <라이, 이세, 르이> 런웨이

지난 10년간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의 해외 진출의 날개를 달아 준 ‘컨셉코리아’가 지난 7일 뉴욕에서 패션쇼와 기념 파티를 함께 열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지난 7일(금) 오전 11시(현지시간) 뉴욕패션위크의 공식 프로그램으로 ‘컨셉코리아 뉴욕 F/W 2020(Concept Korea NYFW F/W 2020)’를 뉴욕 맨해튼 배릭스트리트에 위치한 스프링 스튜디오 갤러리 1(Spring Studios Gallery 1)에서 마쳤다. 지난 10년간 총 30개 브랜드, 33명의 디자이너를 중심으로, 신진 디자이너들에게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뉴욕패션위크 패션쇼 공식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로, 유명 디자이너들에게는 새 컬렉션을 선보이는 글로벌 오프닝 쇼케이스로 성장했다.

국제섬유신문

article

CONCEPT KOREA FALL/ WINTER 2020

CONCEPT KOREA FALL/ WINTER 2020

Flaunt Magazine

article

Concept Korea New York Fashion Week F/W 2020 celebrates 10th anniversary

Concept Korea NYFW Fall-Winter 2020 commemorated its 10th anniversary on Friday in New York with three Korean standout designers who received favorable responses in previous seasons showcasing their latest collections. Concept Korea, which was held at Spring Studios Gallery in New York, is part of New York Fashion Week, which runs through Wednesday. The government-sponsored fashion show aims to help promising Korean designers expand overseas by providing opportunities to promote their brands globally. The fashion show is organized by the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The Korea Herald

article

CONCEPT KOREA PRESENTS THREE CONTEMPORARY DESIGNERS DURING NYFW

This morning, three of South Korea’s most noteworthy emerging designers showcased their new Fall collections with a runway show in New York City. LIE, IISE and Leyii were brought together by Concept Korea, an ongoing collaborative project meant to help provide these designers with international visibility.

V Magazine

article

2002 월드컵' 티셔츠 만들었던 장위동 봉제공장을 아시나요

지난 6일 서울 성북구 장위동의 한 작은 공간에서 흥미로운 행사가 열렸다. 장위 패션봉제 협동조합 ‘JWB’와 브랜드 ‘어펜딕스(APPNDXX)’의 협업 프로젝트 론칭 행사였다. 이날 시내에서 한참 떨어진 장위동 골목에는 100여 명의 패션 피플이 모였고, ‘하이라이트 레코즈’의 대표 뮤지션 팔로알토의 퍼포먼스와 DJ DREV(레브)의 공연도 펼쳐졌다. 모두 장위동 봉제공장의 활성화와 지역 상생을 위해 모인 이들이다. [출처: 중앙일보] '2002 월드컵' 티셔츠 만들었던 장위동 봉제공장을 아시나요

JoongAng Ilbo

article

'마스터 X 디자인' 서북권 봉제장인 뭉쳤다!

서울디자인재단(대표 최경란)이 서북권 봉제 장인들과 복합문화 플랫폼 '더티로즈클럽(DRC)'의 협업 '마스터 X 디자인(MASTER X DESIGN)' 캡슐 컬렉션을 론칭했다. 이번 캡슐 컬렉션은 이후 온라인 플랫폼 '무신사'를 통패 판매도 진행한다. 이번 기획은 서북권(마포구 용산구 서대문구 은평구) 지역의 실력있는 의류 제조사 기술을 알리고 지역 활성화를 위한 서울디자인재단의 프로젝트 중 하나다. 영향력있는 음악이나 그래픽 아티스트 등과 협업해 대중성도 가지고 있다. 서울디자인재단 관계자는 "이번 마스터 X 디자인 캡슐 컬렉션을 통해 잘 알려지지 않은 서북권 지역의 실력 있는 의류 제조사들이 인지도와 일감을 얻어 더욱 발전하는 계기를 만들 것"이라며 "이번 프로젝트와 같이 대중들이 관심을 갖고 함께할 수 있는 사업을 앞으로도 꾸준히 진행해 지역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Fashionbiz

article

MASTER x DESIGN, 장인과 예술가의 특별한 만남

지난 11월 7일 용산에 위치한 더티로즈클럽에서 서울디자인재단이 진행한 MASTER x DESIGN 캡슐 컬렉션 론칭 행사가 열렸다. 서북권 봉제장인들과 복합문화 플랫폼인 더티로즈클럽(DRC)이 협업한 마스터 X 디자인 캡슐 컬렉션 라인은 서북권 지역의 실력 있는 의류 제조사의 기술을 널리 알리고 지역 활성화를 위한 사업 중 하나로, 영향력 있는 음악/그래픽 아티스트 등과 협업하여 진행하는 프로젝트이다.

Fashion Seoul

article

봉제장인과 그래픽아티스트가 만나면?

서울시 산하기관인 서울디자인재단은 지난 7일 용산에 있는 복합문화플랫폼 더티로즈클럽에서 ‘MASTER x DESIGN’ 런칭 행사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마포, 용산, 서대문, 은평구 등 서북권 지역 의류 제조사 기술을 알리고 지역 활성화를 위해 추진한 이번 프로젝트는 그래픽 아티스트 DHL(이덕형)이 참여했다. 젊은 20대 초중반의 소비자를 타깃으로 한 언더그라운드, 스트릿 감성을 나타낸 시그너처 그래픽은 런칭행사에서 많은 주목을 끌었다.

헤럴드경제

article

장위 봉제공장 살리기 나선다

지난 6일 서울 성북구 장위동에서는 특별한 런칭쇼가 열렸다. 장위 패션봉제조합 ‘JWB(제이더블유비)’와 브랜드 ‘APPNDXX(어펜딕스)’의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 런칭쇼 행사가 이날 복합문화공간에서 열려 100여명의 참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JWB는 성북구 장위동 지역에 위치한 4명의 봉제공장 사장들과 마케팅 전문회사(피플오브 테이스트)가 서울시 봉제산업의 발전을 위해 조직한 장위패션봉제협동조합에서 만든 패션브랜드.

ITN

article

성북구 봉제공장 살리기 프로젝트, ‘JWB X APPNDXX’ 런칭

민관이 힘을 합쳐 봉제 집적지인 성북구 장위동 봉제공장 살리기 프로젝트에 시동을 걸었다. 서울디자인재단(대표 최경란)과 동덕여대 산학협력단(단장 성지하)는 지난 6일 성북구 장위동의 복합문화공간에서 ‘제이더블유비(JWB)’와 ‘어펜딕스(APPNDXX)’의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를 런칭했다.

한국섬유신문

article

성북구 봉제공장 살리기 프로젝트, ‘JWB X APPNDXX’ 런칭

민관이 힘을 합쳐 봉제 집적지인 성북구 장위동 봉제공장 살리기 프로젝트에 시동을 걸었다. 서울디자인재단(대표 최경란)과 동덕여대 산학협력단(단장 성지하)는 지난 6일 성북구 장위동의 복합문화공간에서 ‘제이더블유비(JWB)’와 ‘어펜딕스(APPNDXX)’의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를 런칭했다.

한국섬유신문

article

About Anything, Not For Anyone

CEO: SONG MI SUN

Business Registration : 105-18-51207

2nd floor, 28, Hwarang-ro28-gil,

Seongbuk-gu, SEOUL

E. info@peopleoftastes.com

T. +82 2 334 4228 / F. +82 2 334 4229

  • LinkedIn
  • Facebook
  • Instagram

© 2019-2020 People of Tastes. All rights reserved.

pot_logo_main.png